피리독신 메토클로프라마이드는 비교적 안전하게 사용 가능합니다.

  

– 증상


임신 중 입덧의 증상인 오심과 구토는 정도의 차이가 있지만

임신한 여성의 80%가 경험할 정도로 매우 흔한 증상입니다.

 

그러나 탈수가 심하고 전해질 불균형이 심해서 입원까지 필요한 경우는

약 1~3% 정도입니다.

 

대개는 시간이 지나면 입덧은 호전되지만, 이들 중 약 20%는 더 오랫동안 입덧이 지속되며, 일부는 임신 말기까지도 지속됩니다. 

 

– 일반요법  


정서적인 안정이 중요
하며, 입덧을 자극하는 음식물 섭취를 삼가고 양을 적게 해서 자주 먹어야 합니다.


마른 토스트나 크래커를 먹는 것도 도움
이 됩니다. 또한 많은 물을 섭취하는 경우 구토를 동반하는 경우가 많으나 물은 조금씩 드셔야 합니다. 보조적인 요법으로 침을 맞거나 생강차 복용을 하면 입덧을 완화시킬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 약물치료  

피리독신과 메토클로프라마이드가 사용될 수 있으니 전문의와 상담하시기 바랍니다.

 

 

상담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