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임이라고 진단할 수있습니다.


불임부부는 약 10%정도 인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불임은 남녀 어느한쪽에만 원인이 있어도 발생하지만 그 원인이 남성에 있는 경우는 남성불임증, 여성에 있는 경우를 여성불임증이라고 한다.

옛날부터 우리나라에서는 애를 못나면 부인이 소박을 맞는다고 하였는데, 약 반 정도에서는 남편에게 원인인 남성불임에 의한 것이 었으므로 억울하게 구박을 받은 경우도 많았던 것 같다.


려진 바로는 불임부부가 병원을 찾는 비율은 약 40%이고 전문적인 치료를 받는 커플이 약 20%이고 시험관이나 다른 보조적인 방법으로 임신하는 경우는 단지 약 2%정도 이다.

따라서, 부부가 불임증인지를 인식하는 것이 우선은 중요하고, 원인을 정확히 평가해서 임신을 할 수 있도록 전문 불임클리닉에 가서 상담하는 하는 노력 또한 중요하다.

상담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