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음악 태교, 아기의 미래에 미치는 영향은?

아기가 태어나자마자 한 살을 매긴 우리의 조상은 참으로 현명했습니다.
엄마의 뱃속에서의 열 달은 아기 일생의 가장 중요한 첫 일년이기 때문입니다.
왜냐하면 우리의 아기들은 일년 동안 배속에서 청각, 촉각, 미각, 후각, 시각
이 모든 오감을 발달 시키면서 성장하기 때문입니다.
이런 태아 시기에 오감 중 가장 중요한 감각은 바로 청각입니다.

청각은 태아의 발달, 특히 뇌 발달과 밀접한 연관이 있습니다.
태아는 임신 2기에 들어서면서 듣기 시작하고 24주가 되면 듣는 능력이
향상되어 거의 모든 소리를 듣는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실제로 여러가지 동물 실험에서도 청각자극을 준 동물에서
태어난 새끼들이 훨씬 좋은 지적능력을 보이고,
뇌 주름을 잘 만든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최근 필란드 헬싱키 대학의 한 연구팀은 자궁 속에서 들은 소리가 출생 후
아기의 언어학습 능력과 관련한 신경 발달에 영향을 미친다는 보고를 하여
태아에게 소리는 정말 중요하다는 것을 다시 한번 상기 시켰습니다.

태아는 실제로 엄마의 심장소리, 목소리, 장 움직이는 소리,
양수 흐르는 소리, 태반에서 생기는 소리 모든 소리를 듣고 자랍니다.
24주 즈음 되면 외부에서 들려오는 소리도 잘 듣게 됩니다.

자동차 소리나 사람의 말 소리, 영화관 음향소리, 자연의 소리,
음악소리, 아빠의 목소리 등 이 세상의 무수한 소리를 듣고
감정을 발달시키기도 하고 언어 능력을 발달시키기도 합니다.
결국 세상에 나와서 아기가 성장하는데 필요한 기초 단계를
소리를 들으면서 발달시킵니다.

이 시기에 어떤 소리를 들려주는 것이 좋을지 생각해 보셨습니까?
어떻게 소리를 들려 주는 것이 좋을지도 생각해 보셨습니까?

이는 분명 엄마, 아빠의 몫입니다.

아이가 좋아 하는 소리는 엄마의 심장과 비슷한 박자를 가지고, 아빠의
목소리와 비슷한 저음의 80 데시벨 정도의 소리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그리고 엄마가 이어폰을 통해 혼자만 듣는 것이 아니고
외부로 부터 소리를 들려주는 것이 효과적이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이런 조건을 충족하기에 가장 좋은 방법이 음악입니다.
특히 편안하고 듣기 좋은 음악을 매일 일정시간 들려주는 것이
아기를 위해 엄마 아빠가 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더불어 엄마가 노래를 불러주든지, 아빠가 말이나 시, 노래를 통해
소리를 들려 주는 것도 좋은 방법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여러분도 이제 다 같이 음악을 통한 소리 자극 태교에 동참해 보는 것이 어떻겠습니까?
(자료제공: 제일병원 러브레터)

마더세이프 SNS 클릭~

      

상담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