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전검사 어떤 걸 받아야 할까?

산전검사는 임신을 계획하시는 모든 임신부들이 받아야 하는 필수코스입니다.
아이에게 있어서 부모의 유전적 이상, 임신 중 약물 복용, 기타물질의 노출 등
다양한 부분에서 검사가 진행되고 그로 인하여 보다 안전한 임신 및 출산을
가능하게 하는 것이 바로 산전검사이기 때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산전검사의 종류는 아래와 같습니다.

1. 혈액형 검사
– 혈액검사를 통해서 임신부의 혈액이 정확하게 어떤 혈액형인지 확인하며
불규칙항체를 검사해 용혈현상 등으로 인한 조산, 사산의 유험을 줄일 수 있습니다.

2. 일반 혈액검사
– 산모의 빈혈의 정도, 혈소판검사, 백혈구 수치 등을 확인하여 철분제 복용등과
같은 세부적인 임신계획을 세울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3. 매독검사
– 임신부의 매독을 검사합니다. 산모가 매독에 걸렸을 경우 태아의 기형, 사망,
유산 및 선천성 매독을 유발 할 수 있기 때문에 검사가 필요합니다.

4. 에이즈검사
– 산모가 에이즈인 경우 태아, 신생아도 에이즈에 감염되며 조기진단으로
태아의 골수억제 및 빈혈, 자궁 내 사망 등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5. B형간염 검사
– 산모가 B형간염에 감염되게 되면 신상아 시기에 B형 간염이 걸릴 위험이
높습니다. 따라서 양성인 경우 신생아 출생직후에 간염예방접종을 하여 감염을
예방하게 됩니다.

6. 풍진항체 검사
– 임신 초 풍진에 걸리게 되면 태아가 신경장애, 기능저하, 백내장, 심장질환 등의
기형을 보일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검사가 필요합니다. 만약 풍진에 저항 항체가
없다면 백신을 접종할 수 있으며 접종 뒤 1개월 뒤에 임신을 하는 것이
권유되고 있습니다.

7. 당뇨 및 신장 등 감염검사

8. 자궁상태 및 이상여부 검사

지금까지 설명 드린 검사는 임신부의 상태에 따라서 차이가 발생할 수 있고
필요에 의하여 검사가 추가 되거나 삭제될 수 있으니 이 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마더세이프 SNS 클릭~““

      

상담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