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임신 중 의 열은 태아에게 어떤 영향을 줄까요?


우리나라에서는 뜨거운 탕에 들어가면 “시원하다.” 라고 말하는 문화(?)가 있습니다. 외국인들의 경우 이 말을 처음에는 이해하지 못한다고 하죠? 하지만 임신부의 경우 이 뜨거운 탕, 화끈 거리는 사우나처럼 외부의 열을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 이유는 임신 초 체내의 온도가 38.9도 이상올라가게 되면 신경관결손증, 심장기형 등의 위험이 있기 때문인데요. 그럼 이러한 외부의 열이 아닌 내부의 열이 발생하는 경우는 어떨까요? 감기라든가 독감에 의하여 말이지요.


임신 중 고열에 노출된 시기에 따라서 나타나는 증상은 다양합니다. 유산, 태아사망, 태아의 기능적인 결함, 성장장애 등이 이러한 것들입니다. 때문에 고열이 발생하였을 시 빠르게 해열을 하는 것이 중요한데 이 때 많은 산모님들이 걱정하는 것이 고열로 인한 피해보다 약물에 의한 피해가 더 클 것이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임신 중 산모의 고열을 잡는 약물은 정말로 위험할까?


우리가 흔하게 먹은 해열제 중에서 아세트아미노펜이 있습니다. 이 약물은 감기, 두독, 관절염의 치료를 위하여 사용되는 약물입니다. 또한 태아에게는 결함이 증가되지 않는 것으로 보고가 되고 있습니다. (권장량을 섭취했을 경우에 해당합니다.) 물론 과한 복용을 했을 경우 천식의 위험이 증가한다는 보고는 있지만 이는 과복용을 하는 경우에 해당하며 이 경우 역시 산모가 가지고 있던 질병에 의하여 천식이 더 발달 했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세트아미노펜 적정량은?


아세트아미노펜의 적정략은 최대 복용 가능 용량인 4000mg 이상은 절대 복용하지 말아야 한다는 것 이 점을 주의하여 복용을 하신다면 해열을 돕고 열로 인한 태아의 여러 손상을 최소화 할 수 있을 것입니다.


상담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