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왼쪽부터 어여모 손정민 약사, 제일병원 안형경 교수, 어여모 정혜진 대표, 마더세이프 한정열 센터장, 어여모 장여진, 윤소정 약사.

어여모, 한국마더세이프와 약물상담 협약
임산부 약물 상담 약사가··간호사 협력 모델의··간호사 협력 모델 

어린이·여성 건강을 위한 약사모임(대표 정혜진·이하 어여모)은 지난 27일 제일병원 모아센터에서 한국마더세이프와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정부가 진행하고 있는 임산부 약물 상담에 약사들이 적극 참여할 수 있다는 데 의의가 있다. 

마더세이프는 잘못된 정보로 임신중절을 하는 사례를 줄이기 위해 1999년 설립된 기관으로 2010년부터는 보건복지부 사업 일환으로 한국마더세이프전문상담센터를 개소해 운영 중이다. 

센터에서는 현재 의사, 간호사 등으로 구성된 전문 상담가들이 임산부 약물상담과 교육 등을 진행 중이며 선진국의 독성물질 정보와 연계해 임신부 관련 의료인에게 제공하고 있다. 

어여모와 센터는 이번 협약으로 앞으로는 약사들도 센터에서 진행 중인 전문상담가 교육 등을 통해 임산부 상담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확산될 수 있는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혜진 대표는 약사사회에 센터가 알려지지 않아 정작 약의 전문가인 약사는 참여하지 못하고 있는 게 사실이라며 관심 있는 약사들에게 센터 활동 내용을 알리는 동시에 의사, 간호사가 주도하고 있는 임산부 약물상담에 약사가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넓히려 한다고 말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단체는 향후 임산부 약물 정보를 공유하고 전문가 교육, 약사가 참여할 수 있는 콘텐츠 등을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마더세이프 측도 그동안 의사와 간호사가 주축이 돼 왔던 약물 상담에 약의 원래 주인인 약사들이 함께할 수 있다는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정열 한국마더리스크 대표(제일병원 전문의)그동안 약사와 함께하고 싶었지만 홍보도, 관심도 부족했던 것이 사실이라며 이번에 어여모 단체가 만들어지고 우리와 뜻이 잘 맞아 약사들이 함께 참여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 대표는 또 그동안 의사 중심으로 센터가 운영되다보니 약사들이 참여하는데 일부 부정적 시각을 보이는 의사들도 있다하지만 센터 운영 목적은 환자를 위하는 것에 있는 만큼 약사들의 협조가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글. 데일리팜 ‘15.10.29 http://goo.gl/EqJTbr
사진. 마더세이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상담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