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직장 다니며 모유수유 성공하려면?

 

1. (출산 전) 직장 상사에게 모유수유를 상의한다 

복직 후에도 모유를 먹이려면 직장 상사나 동료들이 이 사실을 알고 있어야 한다. 그래야 사무실에서 마음 편하게 유축할 수 있다. 복직 후 하루 2~3회 착유를 할 수 있도록 출산 전에 업무 스케줄을 미리 조절해두는 것이 좋다. 임신 중 직장 상사에게 복직 후에도 모유수유를 하겠다는 뜻을 밝히고 유축 장소와 시간에 대해 상의한다. 아기를 낳은 후 모유수유를 한 동료직원을 만나 조언을 듣는 것도 좋다.

 

2. (출산 전) 직장 내 수유 여건을 확인한다 

직장에서 착유를 할 수 있는 공간을 찾는 것도 중요하다.

3~4시간마다 20분 이상 누구에게도 방해받지 않고 마음 편하게 젖을 짤 수 있는 장소가 필요하다. 젖을 짜는 시간을 근무 시간 중에 어떻게 할애할 것인지 시간 계획도 세워야 한다. 그리고 짜낸 젖을 냉장 보관할 장소도 필요하다. 회사에 냉장고가 없다면 소형 아이스박스와 아이스 팩을 구입해 안전하게 보관한다.

 

3. (출산 직후) 4주간은 직접 수유를 한다 

출산 직후 충분한 젖양을 만들어놓는 것이 중요하다. 처음 4주간은 가능한 아기와 떨어져 있는 시간을 줄이고 직접 수유를 한다. 어차피 유축해서 먹여야 한다고 처음부터 직접 젖을 물리지 않고 유축만 하거나, 혼합수유를 하면 젖양이 충분히 늘지 않는다. 출산 후 3개월 동안 완전히 모유만 먹일 수 있어야 직장에서 착유를 하면서 모유수유를 1년 이상 지속할 수 있다. 아기가 직접 빠는 것이 젖양을 늘리는 가장 좋은 자극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4. (출근 4주 전) 유축하는 방법을 익힌다

사용할 유축기를 대여하거나 구입해서 유축하는 방법을 충분히 익혀둔다. 압력을 어떻게 조절해야 젖이 잘 나오는지도 알아두고, 수유깔때기의 크기가 엄마의 가슴과 잘 맞는지도 확인 한다. 손으로 젖을 짜는 방법도 알아두어 상황에 따라 사용하도록 한다.

 

5. (출근 4주 전) 냉동 보관을 시작한다

아기에게 수유한 후에 남은 젖은 유축해서 냉동 보관한다. 직장에 복귀하기 4주 전부터는 틈틈이 유축해서 냉동 보관을 해야 갑자기 젖양이 줄거나 야근, 출장 등 변수가 생겨도 아기에게 모유를 충분히 먹일 수 있다. 유축한 모유는 모유 보관 전용팩에 넣고 겉면에 날짜와 시간, 양을 적어둔다. 냉장 보관된 모유와 갓 짜낸 모유를 섞을 때는 갓 짜낸 모유도 냉장 보관하여 온도가 같아지면 그때 섞는다.

 

6. (출근 2주 전) 우유병으로 먹이는 연습을 한다 

엄마가 없는 낮 동안은 유축해둔 모유를 다른 사람이 먹여야 하므로 출근 2주 전부터는 컵이나 스푼, 우유병으로 먹이는 연습을 시작해야 한다. 사실 엄마 젖만 빨던 아기가 갑자기 우유병을 빠는 것이 쉽지만은 않다. 하루 중 아기가 가장 배고파할 때 우유병을 물리고, 차츰 그 시간을 늘려나간다.

 

7. (직장 복귀 후) 출근 전과 퇴근 후 직접 젖을 먹인다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아기에게 젖을 먹이고 시간이 된다면 출근 직전에 한 번 더 먹인다. 퇴근 후 집에 오자마자 젖을 먹이고 아기가 잠들기 전에 한 번 더 먹인다. 아기와 함께 있을 때는 보충 수유를 하지 말고 젖만 물린다. 주말에도 자주 젖을 물려 젖이 줄어들지 않도록 한다.

* 출처 : 제일병원 임신출산 육아대백과(비타북스)’ 내용 중에서

임신수유중 약물복용, 계획임신 상담실 http://m.mothersafe.or.kr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상담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