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유나 분유로 충분한 영양을 섭취하던 아기는 보통 4~6개월이 되면 이유식을 시작하게 된다. 이유식을 완료하는 만2세까지는 성장과 발달에 매우 중요한 시기로 이유식을 통해 적절한 영양을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평생 건강의 기초가 되는 이유식의 기본 원칙을 알아두자.

언제부터 시작할까?

1. 생후 4~6개월경 시작한다.
아기의 체중이 6~8㎏ 정도 되거나 아기가 입을 오물거리기 시작할 무렵인 생후 4~6개월 정도가 이유식을 시작하기에 적당하다. 이유식을 너무 일찍 시작하면 장이 미숙하여 소화시키기 어렵고 음식 알레르기를 유발할 수 있다. 모유를 먹는 경우 소화 기능이 어느 정도 완성되는 6개월경에 이유식을 시작하도록 권장하고 있다.

2. 아기가 기분 좋을 때 시작한다.
이유식을 시작할 때는 아기의 컨디션이 좋은지, 아픈 곳은 없는지, 주변 상황에 큰 변화는 없었는지 살펴야 한다. 이유식을 시작하려고 계획했는데 아기가 감기가 걸렸다면, 감기가 회복된 이후에 시작하는 것이 좋다. 아기가 받아들일 준비가 되지 않았는데 무리하게 시작하다 보면 이유식에 대한 거부감이 생길 수 있다.


무엇을 먹일까?

1. 쌀미음부터 시작한다.
첫 이유식은 알레르기의 위험이 가장 적은 쌀로 만든 미음부터 시작한다. 과즙이나 과일 주스를 먼저 먹이는 경우 알레르기나 아토피에 걸릴 위험도 높아지고 소화기에 자극을 준다.

2. 알레르기 위험이 있는지 확인한다.
이유식을 만들기 전 월령별로 사용 가능한 재료를 반드시 확인한다. 알레르기의 위험은 없는지, 아기의 소화 능력에 적합한지 체크한다.

어떻게 먹일까?

1. 미지근하게 중탕해서 먹인다.
이유식은 평균 체온 정도로 데워서 주는 것이 좋다. 아기가 먹어왔던 모유가 체온 정도였기 때문에 거부감이 덜하다.

2. 일정한 시간에 알정한 자리에서 먹인다.
이유식은 매일 일정한 시간에 규칙적으로 주는 것이 좋으며 처음에는 오전 10시경이 좋다. 처음 시작할 때는 무릎에 앉히거나 아기용 의자에 앉혀서 먹인다.  돌 전후의 아기라면 식사 중에 돌아다니지 않고, 한곳에 앉아서 먹는 습관을 들인다.

*출처 : 제일병원 임신출산대백과 중에서 (비타북스)

상담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