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임산부약물정보센터 한정열 이사장, 국제심포지엄서 한국인 입덧 연구 발표

– 오는 10일 한국인 임신부 입덧치료 현황 등 제일병원 연구결과 발표 예정
– 임신부 약물사용 세계적 석학 기드온 코렌 교수와 동반 강연

한정열 이사장 (단국대 의대 제일병원 산부인과 교수)이 세계적 석학 기드온 코렌 교수와 함께 오는 4월 10일 포시즌스 호텔 서울에서 열리는 입덧 치료 국제심포지엄 강연자로 나선다.
한정열 이사장은 이번 심포지엄에서 제일병원이 연구한 한국인 임신부 입덧 연구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한 교수의 이번 발표에는 제일병원이 보유하고 있는 한국인 임신부의 입덧 치료 현황, 입덧으로 인한 신체적ㆍ정신적 스트레스, 입덧이 임신부 삶의 질에 미치는 영향이 포함된다.
입덧은 임신 중 나타나는 대표적 증상으로 한국에서는 임신부 10명 중 8명이 입덧을 경험하고 그 중 70%가 치료가 필요한 정도의 입덧을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이번 심포지엄은 임신부 약물사용의 안전성과 위험성 분야 세계 석학인 이스라엘 마카비 연구소 기드온 코렌(Gideon Koren) 교수 초청 학술심포지엄으로 마련됐다.
기드온 코렌 교수는 국제 학술지에 임신부와 약물에 대한 논문 1,793편을 발표했을 정도로 이 분야에서 탁월한 업적을 가지고 있다.

상담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