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에는 임신부들이 감내해야 하는 증상으로 이해했지만
최근에는 안전한 약을 처방 받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입덧은 부부가 함께 관심을 가지고 치료해야 할 질병 입니다.
입덧이 심해지는 임신 5~10주는
태아의 장기가 형성되는 중요한 시기로
이 시기의 임산부의 영양 섭취는 더욱 중요합니다.
상담실
후원하기